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에어로졸 코로나 바이러스 전염

돈/돈버는 지식

by 사용자 어디로가야하오 2020. 2. 9. 03:18

본문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이 비말 이외에도 에어로졸 즉 공기중에 떠있는 입자 또는 액체로 인한 형태로도 전파가 될 수 있다는 이야기가 중국에서 나왔습니다 

 

 

상하이시에 있는 민정국장 청췬 부국장은 8일 신종 코로나 관련하여서 상하이시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위생 방역 전문가들이 의견을 모은 자리였는데요

 

청 부국장은 이와 같이 이야기를 했습니다 현재 확정적으로 신종 코로나 감염 경로는

직접적으로 비말로 인한 전파와 에어로졸 즉 공기로 인한 전파 또는 접촉을 위한

전파라고 이야기를 하였는데요

 

에어로졸 전파는 침이나 환자의 다른 타액들이 공기중에 혼합이 되어서 에어로졸을

형성을 하고 이를 흡입을 하는 경우에는 감염이 된다는 이야기를 처음 꺼냈습니다

 

 

또한 직접적인 전파는 환자가 바로 앞에서 기침을 하거나 말을 할때 나오는

침 즉 비말 환자가 숨을 뱉어낼때 나오는 기체를 가까이서 맡거나 흡입하여서 병에

걸리는것이라고 이야기를 하였는데요

 

일반적으로 우리가 알던 비말이 물건에 있고 그 물건을 만진뒤에

오염된 손으로 코나 눈 입쪽으로 가져다 대고서 감염이 된다고

알고 있는것과는 조금 달랐습니다

 

 

청 부국장은 이에 일체의 사회 활동 관련하여서 약속을 취소하고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상황이 심한 지역을 가지 말아야 하며 만약에 의심 환자라고 생각이 드는 사람이

집을 방문 하였을때 꼭 환기를 시켜야 한다고 이야기를 꺼냈습니다

 

이어서 인터넷 플랫폼인 바이두의 질병 집계에 보면 현재까지 중국에서는

3만명 조금 넘는 확진자가 나왔으며 700명이 사망한 상태이고

상하이 에서는 확진자 286명 사망자가 1명이 나온 상태 입니다

 

이외에도 베이징에서도 열린 국무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공동 예방 메커니즘에 대한

기자회견에서는 대변 즉 똥이나 구강으로 인한 전염 가능성에 대한 설명이 있었는데요

아직까지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주요 전염 경로는 호흡기를 통한 비말이

가장 유력 하다고 합니다

 

 

그러면서도 대변에서 구강으로 통한 전파 경로는 드물지 않다고 이야기를

하였는데요 현재 예방 시스템에서는 그 위험성을 충분히 고려 하였으며

대변에서 구강으로 가는 전염 경로는 대변에 있던 바이러스가 손이나

음식물에 거쳐서 타인의 입속까지는 가는 과정이지만 가능성은 적다고 하였습니다

 

하지만 식당 종업원들은 개인 위생 습관을 기르는것을 상시적으로 하며 

특히 손에 대한 위생을 강조했는데요 밥먹기전에 화장실을 다녀오고 나서는

꼭 손을 씻고 오염되기 쉬운 공공장소의 모든 물건을 만진뒤에는 더욱 손을

씻어야 한다고 합니다

 

 

 

에어로졸 코로나 바이러스 전염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